[2020년 9월 출간] 마음 챙김의 시 – De Kleine Boekwinkel 아주 작은 책가게
←이전으로 돌아가기

[2020년 9월 출간] 마음 챙김의 시

  • €2,00
    단가 당 
  • 정가 약 €10

현재 (각) 1권 공유 가능합니다.

류시화 엮음

 

추천글

세상을 사랑할 수는 있어도 소유할 수는 없습니다. 아름다운 자연, 아이의 웃음소리, 누군가와의 깊은 대화……. 하지만 몇 편의 시만큼은 소유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. 이 마음챙김의 시들을 읽는 모든 이들이 행복해지기를, 불완전한 자신을 사랑하고 ‘나는 내가 생각하는 것보다 더 큰 존재’임을 깨달으시기를.
- 혜민 (스님)

너무 바쁘게 살아야 하는 하루하루, 그러다 잊어버린 부드러운 말, 쓰지 않은 편지, 보이지 않는 꽃이 생각나는 이들에게 이 시집을 건넨다. 아픈 영혼을 위로해 주는 다정한 언어들, 다시 본래의 선한 나로 돌아가게 해 주는 시들이 이 안에 있다.
- 도종환 (시인)

나에게는 친구가 있습니다. 내가 힘들거나 몸이 아플 때 늘 내 곁을 지켜줍니다. 삶이 절망적일 때, 다 내려놓고 싶을 때 잊지 않고 나를 만나러 와 줍니다. 그 친구는 어린 시절부터 내 삶과 함께했습니다. 그 친구의 이름은 바로 ‘희망’입니다. 당신도 그 친구와 자주 연락하세요. 이 시집의 시들이 그 ‘희망’을 이야기합니다.
- 김혜자 (배우)

좋은 시는 무엇을 믿으라고 하지 않는다. 좋은 시는 몇 개의 단어로 감성을 깨우고 삶에 영감을 불어넣는다. 좋은 시는 머리가 아니라 가슴에 속한다. 그리고 현실이 어둠 속에 있을 때 빛과 희망을 준다. 나는 이 시집에 실린 것 같은 좋은 시들을 사랑한다. 우리가 거리두기를 하며 살아가야만 하는 이때 우리를 하나로 연결해 준다.
- 아잔 브라흐마 (『술 취한 코끼리 길들이기』 저자)

We Also Recommend